본문 바로가기
야생화

청닭의난초

by 신영석 2022. 7. 4.

장마가 시작되기 전 지인에게 청닭의난초 개화상황을

실시간으로 부탁하였더니 지난 토요일(6.25) 사진 몇장을

보내 주시면서 장마가 끝나고 오면 어느정도 개화된

모습을 볼 수 있겠노라 알려주신다. 

몇일간의 태풍같은 바람을 동반한 장마에

흙탕물을 뒤집어 쓰고 등로옆에 쓰러진채 보여진다.

제대로 개화된 모습을 보려면 몇일 더 있어야 될듯싶다.

나중에 찾아오실 꽃쟁이들을 생각해서 나뭇가지로

몇촉을 세워 놓았다.

그리 많은 개체수는 없었지만 몇곳에서 눈에 띈다.

청닭의난초를 촬영하기 전  잠깐 바위에 올려 놓은 폰이

떨어지면서 치명상?을 입었다.

어렵사리 폰이 꺼지기 전에 줏어 담았지만 

제대로 담아오지 못해 아쉬운 하루다.

어찌되었든 꽃자리는 확실하게 확인했으니

내년을 기약해 본다.

'야생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병아리난초(관악산)  (0) 2022.07.05
타래난초  (0) 2022.07.04
청닭의난초  (0) 2022.07.04
병아리난초  (0) 2022.06.26
장구밥나무  (0) 2022.06.26
나도 '양계장?'을 보았네!  (0) 2022.06.26

댓글0